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by 황순삼

FastCompany에서 올 해의 경영서적 12권을 선정하였습니다. 이 글의 부제가 "Find Fulfillment, Get Productive, And Create Healthy Habits"인데, 선정된 도서의 주제를 요약해 주고 있습니다. 

첫번째 도서는 수잔 케인(Susan Cain)의 콰이어트(Quiet)입니다. (도서 링크는 번역서가 있는 경우 우선됩니다.) 그녀의 TED "The power of introverts (내향적 성격의 힘)" 강연은 큰 인기를 얻었고, 많은 나라에서 번역서가 출간되기도 하였습니다. 산업사회의 과다경쟁이 낳은 ‘외향성 이상주의’의 부작용과 내향적 성향의 사람들이 가질 수 있는 장점을 소개하며 외향적이 되기보다는 창의적이고 깊은 사고를 발전시킬 수 있는 환경을 갖추도록 조언을 주고 있습니다. 
















두번째 도서는 클레이톤 크리스텐스(Clayton Christensen) 교수의 How Will You Measure Your Life?입니다. 하버드 경영대학원 교수로 경영학의 아인슈타인이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그는 단기적 성과만을 쫓아 파멸에 이르게 되는 한계적 사고의 덧(The Trap of Marginal Thinking)을 지적합니다. 제한된 시간과 에너지 재능과 자산을 가지고 여러 가지 목표를 어떻게 달성할 것인가?라는 질문을 통하여 그는 다음과 같은 인생에 대한 교훈을 제시해 줍니다. "인생을 판단할 평가지표에 대해서 생각해보라. 그리고, 매일매일의 삶에서 그 해법을 찾고 수행하라. 그러면, 인생의 마지막에 당신의 인생은 성공한 것으로 판정될 것이다 (Think about the metric by which your life will be judged, and make a resolution to live every day so that in the end, your life will be judged a success)"











세번째 도서는 로버트 포젠(Robert Pozen)의 Extreme Productivity입니다. 그는 미국의 피델리티 관리(Fidelity Management)라는 투자운영사의 대표와 하버드 경영대학원 교수를 역임하였습니다. 시간관리와 실천을 강조하는 실무적인 내용을 다루고 있습니다. 

















네번째 도서는 네이트 실버(Nate Silver)의 The Signal and the Noise 입니다. 그는 예측을 실패하는 이유가 과도한 자신감에서 기인한다고 얘기합니다. 불확성에 대하여 보다 겸손해질수록 우리가 미래를 예측하고 준비하는데 조금 더 성공할 수 있다고합니다.


















다섯번째 도서는 브레네 브라운(Brene Brown) 박사의 Daring Greatly입니다. 그녀는  휴스턴대학교 사회복지학 연구원으로 인간의 취약성, 공감을 연구하며 사람의 취약함과 불완전함을 받아들이라고 얘기합니다. 취약성은 약점이 아니라 도전과 관여 그리고 의미있는 관계로 이끌어주는 경로(path)라고 합니다. 그녀의 TED 강연인 The power of vulnerability 강연은 조회수가 거의 7백만에 이를 정도로 감동적이며 재미있습니다. 
















여섯번째 도서는 찰스 두히그 (Charles Duhigg)의 습관의 힘(The Power of Habit)입니다. 하버드 MBA 출신이며 뉴욕타임스 기자인 그가 자신의 나쁜 습관을 고치기 위해 발로 뛰어 밝혀 낸 스마트한 습관 사용법입니다. 700편의 학술 논문과 300여명의 과학자와 경영자를 인터뷰하며 습관의 원리와 이를 활용하여 나와 세상을 변화시킬 수 있는 방법을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일곱번째 도서는 에미 조 마틴 (Amy Jo Martin)의 Renegades Write the Rules입니다. 대중화된 소셜 미디어를 활용하여 팔로워와 함께 자신의 삶을 주도해 나가는 방법을 설명하고 있습니다. 


















여덜번째 도서는  앤소니 티잔(Anthony K. TJan) 외 2명이 쓴  Heart, Smarts, Guts, and Luck입니다. 용기와 무분별함과 혼동하지 말라는 조언을 하네요. 배짱이 있는 경영자는 겁이 없는 것이 아니라 불편한 상황을 잘 다룰 수 있는 사람이라고 합니다. 



















아홉번째 도서는 프란스 조한슨 (Frans Johansson)의 The Click Moment입니다. 모든 훌륭한 경력의 이면에는 실력과 운이 함께 교차하는 뜻밖의 순간이 존재한다고 얘기하네요. 



















열번째 도서는 프랭크 파트노이 (Frank Partnoy)의 Wait: The Art and Science of Delay입니다. 성공은 결정적인 순간이 올때까지 기다림의 미학을 이해하는데 있음을 강조하네요. 린(Lean) 방법론의 마지막 순간까지 최대한 결정을 미루는 것과 같은 맥락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열한번째 도서는 제임스 쿠제스 (Jame Kouzes)와 베리 포스너 (Barry Posner)가 쓴 리더 (The Leadership Challenge)입니다. 20년 전 초판이 발간된 이후 리더십 분야의 최고의 고전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성공하는 리더의 변하지 않는 원칙과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열두번째 도서는 릴로퍼 머찬트 (Nilofer Merchant)의 11 Rules for Creating Value in the Social Era입니다. 산업의 시대가 무언가를 만드는 것에 대한 것이라면, 소셜의 시대에는 아이디어와 사람, 물건을 연결하는 것에 대한 것입니다. 우리가 살아갈 소셜의 시대는 연결(connection)이 중심이 된다고 강조합니다.  

책 소개의 후반기로 갈수록 읽어보지 못한 내용이라서 짧게 소개되었네요. 새로운 책을 만나고 영감을 얻는 것만큼 훌륭한 경험도 없는 것 같습니다. 아직 읽어보지 못한 도서 중에서 그런 경험이 올 수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 . 

핑백

  • 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 르호봇 2012-12-11 08:48:21 #

    ... 에서 그런 경험이 올 수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출처: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글 : 황순삼출처 : http://swproc ... more

  • 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 르호봇 2012-12-11 08:48:21 #

    ... 에서 그런 경험이 올 수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출처: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글 : 황순삼출처 : http://swproc ... more

  • 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 VentureSquare 2012-12-27 19:49:03 #

    ... 서 그런 경험이 올 수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 출처: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글 : 황순삼 출처 : http://swpro ... more

  • 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 | renewal 2013-04-04 23:03:26 #

    ... 만나고 영감을 얻는 것만큼 훌륭한 경험도 없는 것 같습니다. 아직 읽어보지 못한 도서 중에서 그런 경험이 올 수 있기를 기대해봐야겠네요.출처:The Best Business Books Of 2012글 : 황순삼출처 : http://swprocess.egloos.com/2905760 TagsSam 경영도서 경영학 베스트북 올해의책 ... more

덧글

댓글 입력 영역